강병두 사진가 포토 에세이 <시골 사진가의 세상 보기> 출간

관리자홈페이지이메일

 

현실과 맞닿아 있는 진솔한 이야기들

 

 강병두 사진가(본지편집위원)가 몇 년 동안 찍은 사진과 이야기를 모아 구성한 포토 에세이 『시골 사진가의 세상 보기』가 1월에 출간됐다.

 

강병두 사진가는 경일대학교 대학원 사진영상학과를 졸업한 후, 활발한 작품 활동을 벌이고 있는 사진가이다. 개인전 <꿈을 찾는 사람들> 연작 시리즈, <안동, 사언절구>, <시선>, <용상시장 어제 그리고 오늘> 외에도 다양한 단체전에서 사진을 선보였다. 2015년에는 터키의 대한민국 총영사관 갤러리에서 <문화는 전통의 향기를 날리며>라는 주제로 전시회를 개최하기도 했다.

 

작가는 안동에서 살고 있는 사람들을 들여다본다. 간혹 자연을 살피기도 하고, 영화를 들여다보기도 하지만 중심은 언제나 사람에게 머물러 있다. 그가 파인더 너머로 보내는 따뜻한 시선을 따라가다 보면 점점 각박해져 가는 세상 속에서도 정(情)을 잃지 않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발견하게 된다.

 

몇 년에 걸쳐 작품세계를 쌓아올린 그는 독자들을 사진 속으로 노련하게 이끈다. 그의 사진을 들여다보고 있으면 이미지에서 전해지는 이야기가 놀랍도록 선명하다. 그렇지만 함께 있는 글은 결코 사진의 부속품이 아니다. 글을 사진과 같이 읽다 보면 독자들은 어느새 사진 속에 나타난 장소를, 그 장소에 머물러 있는 인물을 친숙히 여기게 될 것이다.